본문내용 바로가기

반포 1단지 ‘깨끗한 경쟁·공정한 경쟁·약속철저이행’ 결의

- 최근 과열 우려 속 ‘공정하고 깨끗한 선의의 경쟁’과 ‘약속 철저이행’ 다짐
- 수주 시, 사업제안서 上 모든 조항 철저히 이행 약속
- 27일 선정총회 이후 가처분·소송 등 이의를 제기치 않겠다는 ‘부제소 이행각서’도 제출

2017/09/21   현대건설

현대건설은 최근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반포 1단지 수주전에서 ‘깨끗한 경쟁, 선의의 경쟁, 공정한 경쟁’을 통해 국내 재건축 수주전에 새로운 모범을 제시하기 위한 결의를 다졌다.


지난 9월 4일 현대건설이 제출한 사업제안서 상 명기되어 있는 모든 사항을 성실히 이행해 세계적 상품과 기술력의 100년 주거 명작을 조합과 함께 만들어 나갈 것도 다짐했다.
 

한편, 현대건설은 지난 18일(月) 반포 1단지 주택재건축정비사업조합에 공동사업시행 건설업자 선정총회 결과에 따른 ‘부제소 이행각서’를 제출했다.
이는 현대건설이 반포 1단지 조합원들의 자유로운 선택에 따른 시공사 선정총회의 결과를 존중하고, 향후 총회 결과에 대한 어떠한 가처분이나 소송을 제기하지 않는다는 내용이다. 


이번 이행각서 제출은 반포 1단지의 조속한 사업추진과 함께 재건축정비사업 수주전을 ‘공정한 경쟁’으로 끝까지 책임을 다하겠다는 현대건설의 강력한 의지를 담은 것이다.


현대건설 건축사업본부 김정철 부사장은 “현대건설은 재건축 수주전에서 깨끗하고 공정한 선의의 경쟁을 하고 있으며 반포 1단지가 어떠한 지연 없이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건설은 보유하고 있는 우수한 기술력과 시공능력을 바탕으로 품질을 최우선시하는 공사를 진행해 100년 가치를 담은 최고급 주거 명작을 선보이며 국내 아파트 품격을 한 단계 올릴 것이다.

첨부파일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